본문 바로가기

Hamagun Travel

[Japan] 미에현 - 오카게요코초, 오하라이 마치

반응형

이세신궁을 들어가기 전에 보면 사람들이 붐비는 거리를 볼수 있다. 

오카게요코초 주변인데, 마치는 그 안쪽이다. 

사실 다녀보면 거기서 거기라 구분도 잘 안가고 워낙 분변서 초와 마치 뭐가 뭐여 이러고 앉아있는 내가 보인다. 


나도 간판 찾아보고 구분했다. 



오하라이 마치 들어가는데 땡중(?)들께서 돈주십셔 하고 서계셨음.

그리고 좀 들어가다보니 백학!... 사케? 소주? 충청인의 소주? (- _-;;;)



..... 

넘어가야지.



붙어있는 이스즈 강은 분명 왁자지껄한 동네를 참으로 아늑하게 만든다.





대략 1km 정도 되는 거리로 구경하는데 시간은 꽤 걸리고, 이세우동, 팥찰떡, 등의 유명 음식등이 많기때문에 먹다가 배 터질듯 하지만,

나같이 혼자 다니는 여행자들은 이런것들은 그림에 떡이라는 점. --; 

끝지점 가기전에 오카게요코초를 둘러보고 나갈꺼다....



저기 보이는 하얀깃발 뒤쪽으로 재래시장 느낌의 동네가 나는 곳이 오카게요코초다. 

심지어 여기는 사이트도 있다.


http://www.okageyokocho.co.jp/



마치보다 여기가 좀더 사람이 붐빈다. 거리가 좁아서 그런 느낌이 더 드는지 몰라도.



아기자기한 물품도 내다 팔고 있고...



젤 만만한 저런 롤도... 있다.




오카게요코초 위치.



다시 나와 오하라이 마치를 마저 보며 나오면 버스정류장이 보이는데 지하도로 사람들이 우루룩 들어간다.

괜히 어설프게 사람들 따라 넘어가지 마시길.. ㅠㅠ 


내려가서 반대편을 간 순간 버스를 놓쳐서 30분을 기다린 .. (한마디로 버스 순환시간이 30분)

반응형
  • BlogIcon Trillion 2015.12.31 21:09 신고

    와 일본 분위기 너무 좋네요..
    어딜 봐도 고즈넉한 분위기가 풍겨요

    • BlogIcon 하마군 hamagun 2016.01.01 00:21 신고

      이세신궁 주변은 신사를 둘러보고 먹거리를 즐기고 바다도 보고 하는 가족단위 데이트 코스 (당연하지만) 너무 좋은 장소입니다. 더군다나 이세신궁에 이세신사앞쪽도 거리가 잘 정돈되어있으니 한번은 가보실만 할껍니다.